대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

보도자료

보도자료 상세보기
제목 국내 데이터 기업의 본격적인 해외진출 지원 시작
등록일 2017/04/21 조회수 9526
첨부파일 [보도자료][한국데이터진흥원] 데이터기업_해외진출_지원사업_발대식.pdf 파일 [보도자료][한국데이터진흥원] 데이터기업_해외진출_지원사업_발대식.pdf (다운로드수:320)

국내 데이터 기업의 본격적인 해외진출 지원 시작

- 한국데이터진흥원, 데이터 기업 해외진출 지원사업 발대식 개최 -

 

□ 한국데이터진흥원(원장 이영덕)은 국내 데이터 기업의 해외진출을 지원하는 ‘K-Global 데이터 글로벌’ 사업의 발대식을 21일에 개최했다고 밝혔다.

 

 o ‘K-Global 데이터 글로벌’ 사업은 ‘K-Global 프로젝트’의 일환으로 해외로 진출하고자 하는 국내 중소・중견 데이터 기업을 발굴하여 데이터 솔루션 현지화, 마케팅, 해외 바이어 매칭, 수출 계약 체결 등 해외진출을 위한 전과정을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.

 

 o 본 사업은 지난 2년간 20여개 기업을 지원, 중국, 동남아, 이란 등의 국가로 수출하는 성과를 거두는 등 국내 데이터 기업의 해외진출 견인차 역할을 담당하였다. 특히, 수행기업인 웨어밸리는 한(민간)-중(공공) 합작법인을 설립하여 국내 기업의 중국시장 진출 기반을 마련하였다.

 

□ 올해에는 약 7대 1의 치열한 경쟁률을 뚫고 9개 기업이 선발되었으며, 선발된 ▲데이터 솔루션 현지화 지원 부문에 4개 기업(티맥스소프트, 비아이매트릭스, 바넷정보기술, 다비오), ▲ 데이터 기업 수출 마케팅 지원 부문에 5개 기업(펜타시큐리티시스템, 엔피코어, 지니, 뉴스젤리, 웨더아이)은 4월부터 11월말까지 약 8개월간 중국 및 동남아 등을 중점적으로 공략하여 진출할 계획이다.

 

□ 이영덕 한국데이터진흥원장은 “국내 데이터 기업들은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어 4차 산업혁명이 도래하는 지금 시점이 해외로 진출할 수 있는 적기”라며, “한국데이터진흥원은 국내 데이터 기업들이 글로벌 전문 기업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.”고 전했다.